국회 농해수위 임익상 수석전문위원,예산 동물용의약품 산업단지 방문

작성자
admin
작성일
2018-04-03 14:07
조회
577
20180330kahpa2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임익상 수석전문위원이 3월 30일 예산 신암농공단지 내 동물용의약품 제조업체인 ㈜한동 제조현장을 방문하여 회사 관계자 등과 함께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국회 임익상 수석전문위원과 남궁인철 행정실장, 홍정아 과장, 김현우 입법조사관을 비롯하여, 농식품부 이기중 과장, 홍기성 서기관, 검역본부 정석찬 부장, 강환구 과장, 정윤구 사무관이 참석했다. 업계에서는 한국동물약품협회 곽형근 회장, 한국동물약품기술연구원 박종명 연구원장, ㈜고려비엔피 김태환 대표, 에스비신일㈜ 홍성택 대표, ㈜이글벳 강태성 대표, ㈜코미팜 문성철 대표 및 ㈜한동 이원규 대표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협회 자문위원인 장동환 글로벌입법정책연구원장도 동행하여 동물약품 수출 활성화를 위한 현황파악 및 지원확대 방안을 함께 논의했다.

국회 및 정부관계자들은 ㈜한동 생산 공장을 둘러본 후 농식품부 홍기성 서기관의 산업현황 설명을 들었다. 이후 각 기업 대표로부터 수출 애로 및 건의사항을 직접 청취하는 등 현장에서 해답을 찾기위해 노력했다.

20180330kahpa3

임익상 수석전문위원은 “한국의 동물용의약품이 2017년 기준 2억 7천 1백만불 수출을 달성하고 1조원 이상의 시장을 형성하는 등 많은 관계자들의 노력에 격려를 보낸다”며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동물약품 업계와 정부의 소통이 원활히 이뤄지길 원한다고 말했다.

업계에서는 R&D 지원, 전문 인력양성 등 정부차원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곽형근 한국동물약품협회 회장은 “동물용의약품은 새로운 제품을 끊임없이 개발해야 하고 제조시설 신축에 따른 매출 성장이 상대적으로 오래 걸리는 만큼 산업의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지원정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동물용의약품 산업 현장을 직접 방문하는 등 많은 관심을 갖고 격려해주는 정부 및 국회 관계관에 감사를 표하며 수출 규모를 더욱 성장시킬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덧붙였다.

임익상 수석전문위원은 여러 가지 지원정책과 R&D 예산 확보 및 배정에 대한 문제 등 동물약품업계가 지원받을 수 있도록 정부와 같이 노력할 것이며 동물용의약품 업계에서는 동물산업분야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는 자부심을 가지면 좋겠다고 화답했다.

 

<출처 : 데일리벳 http://www.dailyvet.co.kr/news/industry/92699>